낭만자객 (2003) 영화다시보기

액션, 코미디 한국 98분 2003 .12.05 개봉 [국내]

감독 윤제균

출연 김민종, 최성국, 진재영


저잣거리가 사모한 코믹 영웅 | 왜 맞냐면 웃지요...

{때는 1636년 (인조 14년) 병자호란 직후. 청나라는 조선에 군대를 주둔시키며 '주청공사관'을 통해 내정간섭을 시작했고, 백성들은 정치적 경제적 혼란 속에서 억압과 고통의 날을 보내야만 했다. 이런 혼란한 시기에 천지도 모르고 날뛰는 놈들이 있었으니, 가는 곳마다 피바람을 일으키고, 인정보다 돈 몇 푼에 매달리는 파렴치한 녀석들... 허나 소문의 진상은 전혀 파악할 길이 없으니, 저잣거리는 이들을 가리켜 '낭만자객'이라 불렀다.} '풍기문란' - "천하를 뒤흔들 황당한 놈들이 떴다!". 조선 시대, 돈을 위해서라면 인정사정 가리지 않고 살생을 하는 엄청난 자객들이 있으니... 그러나, 소문과 달리 이들의 수장은 무공의 '무'자도 모르고 작업을 맡으면 사고만 치는 얼빵한 자객단이다. 어느날, 모처럼 큰 건으로 인질을 끌고 가던 이들은 길을 잃고 숲 속 흉가에서 하룻밤을 보내게 되는데...


복구요청/삭제/기타문의는 사이트 관리자 (카카오톡 / thanks7942) 

나인스타(9star) 

Copyright© 2015 All rights reserved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Pinterest
  • Tumblr
  • 인스타그램